연예뉴스

‘무빙’ 천상계 미모 고윤정, 액션까지 백점 만점…눈빛부터 다르다

작성자 정보

  • 작성자 슈어맨스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1695100903944.jpg
16951009050126.jpg
배우 고윤정이 위협 속 각성하며 강단 있는 눈빛과 '전설의 17대 1'의 주인공다운 근성을 드러낸 가운데 사랑스러운 케미 요정으로 빛나는 존재감을 선보였다.


고윤정은 13일 공개된 디즈니+의 오리지널 시리즈 '무빙'(극본 강풀, 연출 박인제 박윤서, 제작 스튜디오앤뉴, 공동제작 미스터로맨스)에서는 북에서 온 기력자 양동근(정준화 역)에게 공격 당하며 생명에 위협이 느껴지는 모습을 그려냈다.
고윤정은 자신의 재생능력을 무참히 시험당하며 고군분투하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안타깝게 만들었다.

고윤정은 체대 입시생이지만 누구보다 아빠를 생각하고 같은 반 김봉석을 응원하는 씩씩하면서도 따뜻한 장희수 역을 맡아 매 회 캐릭터 서사의 빌드업 역할을 톡톡히 해냈던 바. 15, 16화에서는 북한 기력자들의 공격으로 장희수가 본격적으로 자신이 누구인지, 그리고 아버지 장주원(류승룡 분)의 존재를 각성하는 계기가 될 내용이 서막을 열었다.
동시에 장희수는 김봉석과 서로를 지켜내며 더욱 성장하고 끈끈해진 관계를 선보였다.

장희수가 운동을 하기 위해 찾은 체육관에 나타난 정준화는 장희수의 능력을 테스트하기 위해 2층 높은 곳에서 장희수를 집어 던지고 떨어뜨리는 등 여러 번 공격을 가했다.
곧 정준화는 장희수가 재생능력을 갖고 있음을 알게 됐다.

이 과정에서 고윤정은 공포의 공격 속에서도 정체 모를 위협자에 맞서지만 강단 있는 눈빛과 '전설의 17대 1' 대결을 만들어 낸 주인공다운 액션을 선보이며 극의 몰입도를 높였다.

또한 초능력을 갖고 있지만 여전히 고등학생의 면모가 더 강한 장희수가 손에 땀을 쥐게 하는 위기의 순간 속, 자신을 구하며 비행능력을 자각한 김봉석과 펼치는 체육관 비행 명장면은 고윤정 특유의 아름다운 비주얼과 실감나는 연기로 그 몽글몽글한 감성과 사랑스러움을 극대화시켰다.

이처럼 고윤정은 매회 다양한 매력으로 한층 넓어진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주며 호평을 받고 있다.

한편, '무빙'은 디즈니+에서 내일(20일) 18~20회 마지막 에피소드가 공개될 예정이다.

최정아 기자 cccjjjaaa@sportsworldi.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월드(www.sportsworldi.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38,413 / 1 페이지
번호
제목/내용

공지사항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