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뉴스

'7인의 탈출', 엄기준·황정음→이준 출연 확정...'김순옥 월드' 완성

작성자 정보

  • 작성자 슈어맨스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소녀의 실종에 연루된 7인의 이야기...내년 방송 예정

16638152783267.jpg
엄기준 황정음 이준 이유비 신은경 윤종훈 조윤희 조재윤 이덕화(왼쪽 위부터 차례대로)가 SBS 새 드라마 '7인의 탈출' 출연을 확정 지었다. /각 소속사 제공

[더팩트|박지윤 기자] 김순옥 작가의 신작 '7인의 탈출'이 엄기준 황정음 이준 등 막강한 배우 라인업을 구축했다.

SBS 새 드라마 '7인의 탈출'(극본 김순옥, 연출 주동민) 제작진은 22일 "엄기준 황정음 이준 이유비 신은경 윤종훈 조윤희 조재윤 이덕화의 캐스팅을 확정 짓고 촬영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지금껏 경험하지 못한 압도적 서스펜스를 선보일 전망이다.

작품은 수많은 거짓과 욕망이 뒤엉켜 사라진 한 소녀의 실종에 연루된 7인이 엄청난 사건을 맞닥뜨리며 벌어지는 이야기로, 반전을 거듭하는 진실 추적과 신이 내린 형벌과도 같은 피의 응징이 다이내믹하게 펼쳐질 전망이다.

엄기준은 국내 최대 모바일 플랫폼 기업의 대표 매튜 리역을 맡는다. 실체를 아는 사람이 몇 없을 정도로 베일에 싸인 미스터리한 매튜 리는 기괴한 사건에 얽혀 세상 밖으로 모습을 드러낸다. '펜트하우스' 시리즈에 이어 김순옥 작가, 주동민 감독과 다시 의기투합한 엄기준이 어떤 새로운 얼굴로 극을 이끌어갈지 기대감을 높인다.

황정음은 유능하고 저돌적인 드라마 제작사 대표 금라희로 분해 새로운 연기 변신에 나선다. 돈과 성공을 인생 최대 가치로 여기는 금라희는 무엇이든 할 수 있는 독선적인 인물로, 엄청난 유산 상속을 위해 자신이 버린 딸을 15년 만에 찾는다. 하지만 이 선택은 부메랑이 돼 그의 인생을 뒤흔든다.

이준은 조폭 출신의 위태로운 남자 민도혁을 연기한다. 꿈도 희망도 없이 태어난 김에 사는 민도혁은 의리에 죽고 의리에 살지만, 그의 인생은 뜻하지 않게 배신의 연속이다. 거칠고 차가워 보이지만 심장만큼은 뜨거운 민도희의 매력을 배가할 이준의 활약에 관심이 모아진다.

교내 스타이자 아이돌 지망생 한모네 역에는 이유비가 낙점됐다. 눈부신 미모와 부유한 집안, 뛰어난 재능까지 갖춘 한모네는 친구들 사이에서도 워너비같은 존재다. 이렇게 무엇 하나 부족한 것 없는 그에게 치명적인 약점은 바로 거짓말이다. 이유비는 사랑스러운 미소 속에 깊은 어둠과 욕망을 숨긴 한모네의 복잡다단한 면모를 입체적으로 그려낸다.

여기에 신은경은 산부인과 전문의 차주란 역을, 윤종훈은 연예기획사 체리엔터테인먼트 대표 양진모 역을, 조윤희는 미술 교사 고명지 역을, 조재윤은 덕선경찰서 형사 반장 남철우 역을, 이덕화는 소문난 건물주이자 현금 부자 방칠성 역을 맡아 극의 몰입도를 높인다.

제작진은 "욕망과 비밀로 얽히고설킨 7인, 절체절명의 위기에서 벗어나려는 이들의 지독한 탈출기가 다이내믹하게 펼쳐진다"며 "더 파격적이고 강렬한 이야기로 돌아온 김순옥 작가와 주동민 감독, 그리고 배우들의 시너지가 또다시 센세이션을 일으킬 것"이라고 전했다.

'7인의 탈출'은 드라마 '황후의 품격' '펜트하우스' 시리즈를 연이어 흥행시킨 김순옥 작가와 주동민 작가가 다시 의기투합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2023년 방송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연예부 | [email protected]]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더팩트(www.tf.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9,716 / 1 페이지
번호
제목/내용

공지사항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