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뉴스

‘이·조연대 심판론’ 띄운 與에…조국 “한동훈, 헛꿈 깨라. 본인 수사 대비나 하라”

작성자 정보

  • 작성자 슈어맨스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조국 “민주당 연대는 깨지지 않을 것”

조국 조국혁신당 대표는 30일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 위원장에게 헛꿈 깨라고 말씀드리고 싶다”고 했다.이는 한 위원장이 최근 이재명·조국 연대(이조연대)를 심판하겠다는 발언에 대한 반박이다.

17117802804239.jpg
조국 조국혁신당 대표가 30일 전북 익산시 익산역 앞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익산=연합뉴스

조 대표는 이날 익산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 위원장의) 이간질에 넘어갈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나 조국이 아니다”면서 “한 위원장은 헛꿈 깨시고 우리가 1호 법안으로 발의하기로한 한동훈 특검법을 민주당과 협의해 발의를 하게 될 것인데 (지금)이간질을 할 때가 아니라 본인 수사를 대비해 변호사를 수임하고 상담하라”고 강조했다.

조 대표는 이날 민주당과의 정책적 연대를 위해 노력하겠다는 입장을 거듭 밝혔다.

17117802812609.jpg
조국 조국혁신당 대표가 30일 전북 익산시 익산역 앞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익산=연합뉴스

그는 “저희는 작은 정당인데 추구하는 법안을 실현하려면 반드시 민주당과 협조해야 한다”며 “말로만 민주당과 연대하고 협의하는 게 아니라 실제 협력해야만 조국혁신당의 목표를 이룰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저희는 겸허한 자세로 가려고 한다”며 “앞으로도 조국혁신당과 민주당의 연대는 깨지지 않을 것이라는 점을 다시 한번 말씀드린다”고 강조했다.
김경호 기자 stillcut@segye.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세계일보(www.segye.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32,697 / 1 페이지
번호
제목/내용

공지사항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