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뉴스

유은혜·전해철·권칠승 文정부 전 장관, 김동연 지지 선언

작성자 정보

  • 작성자 슈어맨스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김 후보야 말로 경기도를 위해 헌신할 후보임을 자부한다"

16528653759123.jpg
유은혜 전 교육부, 전해철 전 행정안전부, 권칠승 전 중소벤처기업부 등 문재인 정부 전직 장관들이 18일 민주당 김동연 경기지사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김동연 선거사무소 제공

[더팩트ㅣ수원=김명승 기자] 유은혜 전 교육부, 전해철 전 행정안전부, 권칠승 전 중소벤처기업부 등 문재인 정부 전직 장관들이 18일 더불어민주당 김동연 경기지사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유 전 장관 등은 이날 오전 경기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김 후보야말로 진영 논리에 얽매이지 않고 경기도를 위해 헌신할 후보임을 자부한다"며 "문 정부의 철학과 가치를 정책으로 구현해 김 후보 정책이 현실화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유은혜, 전해철 전 장관은 김 후보 캠프 공동선대위원장을, 권 전 장관은 캠프 중소벤처특별본부장을 맡기로 했다.

전 전 장관은 "교통과 주거 환경문제, 규제로 인한 지역 불균형과 일자리 문제 등 도의 시급한 과제를 해결하겠다"며 "김 후보의 'GTX 플러스 프로젝트' 공약을 통해 도민에게 1시간의 여유를 돌려드리도록 지혜를 모으겠다"고 강조했다.

권 전 장관은 "코로나19 사태로 피해를 본 자영업자 및 소상공인의 경영 안정과 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경제전문가 김 후보를 도와 벤처·스타트업을 중심으로 경기도를 세계 중심으로 우뚝 서게 하겠다"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더팩트(www.tf.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5,035 / 1 페이지
번호
제목/내용

공지사항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