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뉴스

경기지사 지지도, 김은혜 43.8% vs 김동연 43.2%…오차범위 내 초박빙[리얼미터]

작성자 정보

  • 작성자 슈어맨스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아시아경제 오주연 기자] 6·1 지방선거에서 경기도지사에 출마한 김은혜 국민의힘 후보와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오차범위 내 접전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6528653639706.jpg

18일 리얼미터가 MBN의뢰로 지난 16일부터 17일까지 경기도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남녀 806명을 대상으로 '경기도지사 후보 지지도'를 조사한 결과, 김은혜 국민의힘 후보를 선택한 비율은 43.8%,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후보는 43.2%인 것으로 집계됐다.
두 후보 간의 차이는 오차범위 내인 0.6%포인트로 초접전 양상을 보였다.


다음으로 무소속 강용석 후보 5.5%, 정의당 황순식 0.9%, 진보당 송영주 0.7%, 기본소득당 서태성 0.3% 순으로 나타났다.
'없다'고 답한 응답자는 1.5%, '잘 모르겠다'는 4.2%였다.


이번 경기도지사 선거에서 지지 여부와는 별개로 누가 경기도지사로 당선될 것 같은지 설문한 결과, 김동연 후보가 43.6%, 김은혜 후보가 43.5%로 두 후보 간 격차는 0.1%포인트였다.


김은혜 후보와 강용석 무소속 후보가 단일화해서 김 후보가 나올 경우, 김 후보 지지율은 46.5%, 김동연 후보는 40.6%로 나와 두 후보 간의 차이는 오차범위 내인 5.9%포인트로 조사됐다.


강용석 후보로 단일화 하는 경우에는 김동연 후보가 47.5%, 강 후보가 21.0%로 조사돼, 두 후보간 격차는 오차범위 밖인 26.5%포인트였다.


경기도가 가장 우선적으로 추진해야 할 과제가 무엇인지에 대해서는 '집값 안정 등 부동산 정책'이 26.7%로 가장 많은 응답을 받았다.
이어 '기업 유치 및 일자리 확대'가 18.4%, '교통 인프라 확충'이 16.4%, '저출생 및 고령화 문제 해결'이 12.1%, '복지 확대'가 11.9%로 오차범위 내 차이를 보이며 뒤를 이었고, 다음으로 '교육 및 보육 지원 개선' 4.4%, '코로나19 방역 및 피해 지원' 4.1%, '문화 관광 산업 활성화' 3.4% 순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의 응답률은 5.6%이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5%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오주연 기자 [email protected]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5,035 / 1 페이지
번호
제목/내용

공지사항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