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뉴스

[지방선거 eye] 吳·宋, 5·18민주항쟁 서울기념식 참석...'임을 위한 행진곡' 열창

작성자 정보

  • 작성자 슈어맨스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16528653174541.jpg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와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가 18일 5·18민주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에 참석해 '임을 위한 행진곡'을 제창하고 있다.
[사진=최태원 기자]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와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가 18일 나란히 5·18민주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에 참석했다.
 
이들은 별다른 대화 없이 간단한 인사말만을 나눈 후, 함께 만세삼창을 외치고 ‘임을 위한 행진곡’을 열창하는 등 행사에 집중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날 5·18민주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이 열린 서울 서대문구 서대문형무소 역사관 일대는 오전부터 부슬비가 내렸지만 행사 시작을 10분여 남기고 맑게 개었다.
 
두 후보 모두 행사에서 공식적인 역할을 맡진 않았다.
기념사엔 서울시장 선거 출마로 직무정지 중인 오 후보 대신 송주범 서울시 정무부시장이 나섰다.
 
오 후보는 기념사 대신 이날 오전 페이스북에 “5·18 민주화운동은 억압적 권력으로부터 대한민국을 지켜낸 고귀한 항전이었다”며 “42년 전 민주화에 대한 열망으로 희생을 감수해주신 분들이 계셨기에 지금의 대한민국이 존재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이어 “공정과 상생이 제대로 자리 잡은 서울을 만들어 '다시 뛰는 서울시, 바로 서는 대한민국'을 후손에게 물려주는 것이 새로운 민주화운동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송 후보도 이날 공식적인 역할 대신 행사 종료 후 현장을 찾은 유튜버들에게 5·18 민주화 운동과 서대문형무소, 독립운동가들에 대한 내용 등을 설명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이날 기념식에는 오 후보와 송 후보를 비롯해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박주민, 기동민, 남인순, 박용진 의원, 조희연 서울시 교육감 후보 등이 참석했다.
 

최태원 기자 [email protected]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주경제(www.ajunews.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5,035 / 1 페이지
번호
제목/내용

공지사항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