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뉴스

롯데, LG와 트레이드…투수 우강훈 내주고 내야수 손호영 영입

작성자 정보

  • 작성자 슈어맨스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17117780269121.jpg
사진=뉴시스
프로야구 롯데가 LG와 1대1 트레이드를 실시했다.

롯데는 30일 LG 내야수 손호영과 투수 우강훈 간 트레이드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롯데는 타격 능력을 갖춘 우타 내야수 뎁스 강화를 위해 이번 트레이드를 추진했다.
손호영은 평촌중, 충훈고를 졸업했다.
2014년 시카고 컵스와 마이너리그 계약을 맺었다.
이후 2020년 2차 3라운드 23순위로 LG에 입단하여 활약하였다.

손호영은 통산 타율 0.250, 40안타, 4홈런, 23타점을 기록했으며 2023시즌에는 한국시리즈 엔트리에 이름을 올리며 소속팀이 우승하는데 기여했다.

롯데는 손호영이 내야 주전 경쟁이 가능하며 대수비, 대주자, 대타 모두 가능한 자원으로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손호영은 30일 롯데 1군 선수단에 합류할 예정이다.

이혜진 기자 hjlee@sportsworldi.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월드(www.sportsworldi.com)에 있으며, 슈어맨스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21,544 / 1 페이지
번호
제목/내용

공지사항


알림 0